close

보도자료

대구가톨릭대 ‘산학융합 로봇캠퍼스’ 조성
관리자 2021-09-10 조회 : 69
첨부파일
  • 없음

대구가톨릭대 산학융합 로봇캠퍼스조성

대구가톨릭대가 로봇산업을 선도할 융합인재 양성을 위해 경산지식산업지구 안에 '산학융합 로봇캠퍼스'를 조성한다. 대구가톨릭대의 '산학융합 로봇캠퍼스'는 재난안전로봇 현장 활용성 증진을 위한 기술 개발에 주력하고 있는 경북도와, 지역을 로봇산업 선도도시로 육성하고자 하는 대구시의 국가로봇테스트필드 혁신사업과 연계해 큰 시너지 효과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대구가톨릭대 '산학융합 로봇캠퍼스'는 경산산학융합지구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며, 오는 2023년까지 설립할 예정이다. 전자전기공학부를 중심으로 기계자동차공학부, 컴퓨터소프트웨어학부, 컴퓨터정보학부가 참여하여 4차산업혁명 시대의 로봇산업 융합인력을 양성하게 된다.

대구가톨릭대는 '산학융합 로봇캠퍼스'가 완공되면 전자전기공학부와 기계자동차공학부 관련 전공뿐만 아니라 보건의료계열, 사회과학계열 등 여러 학과와 연계해 생활서비스로봇전공, 헬스케어로봇전공, e-모빌리티전공, 재난대응로봇전공, 스마트팩토리전공을 신설하고 자동화시스템, 의료, 물류, 재난, 생활서비스 등 다양한 분야의 로봇산업 전문인력을 배출할 계획이다. 또 로봇산업의 고급인력 양성을 위해 대학원과정 신설도 추진한다.

경산산학융합지구 조성사업(2019~2025년 총사업비 3078천만원)은 대구가톨릭대가 경북경산산학융합원과 함께 대구가톨릭대 효성캠퍼스에서 약 3떨어진 경산지식산업지구에 국비(118억 원)와 경북도(36억 원) 및 경산시(84억 원), 기타 698천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연면적 33954층 규모의 연구·강의동을 비롯해 기업연구관(연면적 38645), 문화복지관(연면적 9003)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대구가톨릭대는 경북도, 경산시와 적극 협력해 서비스 로봇 규제혁신과 신시장 창출 및 사업화를 촉진하고, 한국로봇산업진흥원, 한국로봇융합연구원, 대구경북과학기술원, 대구기계부품연구원 등 지역의 로봇산업 관련 기관들과 MOU를 추진하여 로봇 연구개발과 캠퍼스 내 로봇기업 유치, 지역 기업의 서비스 로봇산업 진출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우동기 대구가톨릭대 총장은 "'산학융합 로봇캠퍼스'가 지역의 로봇산업을 이끌어갈 융합인력 양성의 메카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 기업맞춤형 전공 창출이 쉬워 학생들의 취업률 상승도 크게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로봇이 미래 기술의 집합체로 주목받으면서 로봇산업 시장이 확장하고 있다. 특히 언택트 시대를 맞아 생활서비스 로봇에 대한 응용 분야가 넓어지면서 전문인력 양성에 대한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국내 로봇시장은 오는 2025년까지 20조 원, 글로벌 로봇시장은 1772억 달러(194조 원)까지 성장할 것이라는 전망이 있다.



영남일보 박종문 기자 kpjm@yeongnam.com

출처 : https://www.yeongnam.com/web/view.php?key=20210826010003470